이 주의 경영 자료

경영 자료를 다운받고 조직의 실력을 키워가십시오.

경영자료경력직 입사시 요청하는 과업지시서 35카드

조회수 199

경력직이든 신입이든 새로운 사람이 입사할 때 이 사람이 '어떤 영역에서 주도적으로 문제를 해결하여 성장하기를 기대하는지' 분명히 안내해 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럴 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바로 35카드입니다.

35카드는 조직의 인재가 새로운 환경에서 '어떤 역할 혹은 어떤 과업에 집중할지'에 대한 소통을 도와줍니다.

크게 3대 과업과 5대 해결 과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3대 과업

3대 과업은 일의 방향성입니다. 어떤 사람이 새로운 조직 혹은 팀에 들어온다고 할 때 그 사람에게 기대하는 역할이 3가지 정도 있을 수 있습니다. 우선순위에 따라 달성해야 하는 목표가 무엇인지 역할과 핵심내용을 작성해서 제시해주면 됩니다.

5대 해결과제

5대 해결과제는 입사하고 난 후 방향성을 정했을 때 3개월 안에 그 방향성에 맞게 해결해주길 바라는 제목들입니다. 핵심 해결 주제를 제목에 적고 그것이 달성 되었을 때의 모습과 해결 아이디어를 작성합니다. 그리고 언제까지 마무리 하면 되는지 '시기'까지 작성하면 됩니다.

이처럼 35카드는 조직에서 새로운 사람을 채용한 경우 그의 역할이 무엇이고 핵심적으로 수행해야 하는 과업이 무엇인지, 해결해야 하는 문제가 무엇인지 헤드헌팅의 기능으로써 '소통창구'가 됩니다.

35카드는 입사 직후에 리더가 미팅 하면서 제공하는 것도 좋지만, 채용이 결정되었다면 입사 전에 합격 안내 내용과 함께 이메일로 보내주면 더 좋습니다. 그래야 회사에서 기대하는 것과 입사자가 인지한 과업과 해결 과제에 대한 갭을 줄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35카드를 꼭 헤드헌팅의 기능으로써만 사용하지 않아도 됩니다. 조직 내에서 새로운 곳으로 인사이동이 있을 경우 등에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35카드는 '과업지시서'의 기능으로 사용하면 됩니다.

인사 이동이 결정되었다면 양식의 우측 상단 '인사 이동' 항목에 체크하고 마찬가지로 새로 들어온 사람의 3대 과업과 5대 해결과제를 작성한 다음 미리 전달하면 좋습니다.

그 외에도 개인이 조직에게 제안하는 경우, 예를 들어 사내 새로운 벤처나 프로젝트 등의 발탁이 있을 경우 '요청하는 기능'으로 활용할 수도 있고, 신규 입사자가 들어오게 되는 경우에도 본인이 3개월 간 집중해서 어떤 문제를 해결할 것인지 '본인 PR'의 기능으로 활용할 수도 있습니다.


《35카드 활용법 정리》

회사가 신규 입사자에게 ▶ 헤드헌팅의 기능

조직 내 인사 이동 ▶  과업지시서 기능

새로운 프로젝트, 부서 발탁 ▶ 본인 PR 기능

35카드의 핵심은 조직의 인재가 새로운 환경에서 우선순위에 따른 본인의 역할과 과업을 분명히 인지하고 서로 소통하므로 안정감을 느끼는 것입니다. 이러한 기능을 하는 35카드를 조직의 상황에 맞게 적극적으로 활용하시고 서로의 역할과 과업, 우선순위를 인지하는 데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 35카드 다운받기(클릭)

※ 35카드는 가인지캠퍼스 가입 시 다운 가능 합니다. 가인지 멤버십 시작하고 35카드 외 더 많은 자료를 다운 받으십시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