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의요약][초청강연]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소개_전화성대표(씨앤티테크)

2020-06-18
조회수 995

[초청강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소개』


『 경영자 여러분, 사랑합니다! 이 자료는〈경영자 월간 모임, 가인지경영자클럽|초청강연〉을 바탕으로 자체 기획된 경영지식 콘텐츠입니다. 경영자를 위한 핵심 내용을 편집하여 기획한 자료이며, 가인지경영자클럽 정회원만 열람 및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정리한 콘텐츠를 활용하시어 경영에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20. 06. 18

강사: 전화성 대표(씨앤티테크)


오늘은 스타트업 기업을 엑셀러레이팅해서 얻은 트렌드와 지식을 나눠드리려고 합니다.

씨엔티테크는 2003년 설립 당시 온라인 및 대표번호를 통한 통합 주문이 가능한 ‘푸드테크’플랫폼 시장을 만들어내며 주문 중개 시장의 판도를 바꿨습니다.



저희는 아이폰 출시 후 채 1년도 되지 않았을 당시 모바일 주문을 국내 최초로 론칭했고, 2016년에는 카카오 주문하기로 대표되는 푸드 애그리게이터 기술로 푸드테크 플랫폼 사업은 모바일 분야에서도 그 영역을 크게 넓혔습니다.  

씨엔티테크에서 하는 사업 중에는 키오스트도 있습니다.

씨엔티테크의 키오스크 ‘쉘위봇’은 소비자가 공간에 한정되지 않고 주문할 수 있는 키오스크형 솔루션으로 매장에 비치된 키오스크나 스마트폰을 이용해 메뉴 확인은 물론 주문·결제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는 솔루션입니다.

현재 동남아 KFC 소유주 자딘(Jardine)그룹과 계약을 맺고 홍콩·대만·베트남·미얀마에 약 160 억 원 매출 규모의 키오스크를 설치중입니다.


아시겠지만 아마존의 대표가 구글에 투자를 했었습니다. 그리고 아마존의 혁신은 구글의 투자에서 시작되었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현재 씨엔티테크는 전세계 플랫폼을 제공하는 회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저희 회사도 스타트업 투자를 시작한지 10년정도 되었습니다. 현재 투자사는 100개입니다. 투자 비용도 100억이 넘었습니다. 회수도 8개, 후속 투자 기업도 30건입니다. 투자는 회수를 해야지 이익이 됩니다.

투자를 성공하면 다른 곳에 투자하는 선순환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올해 씨엔티테크의 투자 기업은 50개입니다. 2020년 스타트업 투자기업으로는 1위입니다.

저희의 투자는 다년간의 스타트업 보육 경험, 전문성, 후속투자(TIPS)가 연계가 장점입니다.

보통 배달 주문같은 경우도 인바운드로 들어오게 하잖아요. 투자같은 경우도 인바운드로 들어오도록 했습니다. 일반적으로는 발굴을 해서 결제를 올려야 하는데, 초기투자기업을 우리는 직접 연락이 오는 구조를 만들었습니다.


지금은 코로나때문에 잘 못만나니까 다 정체되어 있었습니다. 하지만 씨엔티테크는 투자에 대한 생산성을 높여야 한다는 생각에 이미 줌 미팅을 진행 중이였습니다. 많이 본 날에는 40개의 기업도 보았습니다.

저희는 투자가 진행되면 워크샵, 문화, 스포츠 등을 통해 네트워킹도 진행합니다.


씨엔티테크가 진행한 투자 사례도 설명드리겠습니다.

푸드 미디어의 창시자라 할 수 있는 쿠캣, 올해 180억원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키위플러스, 스마트 워치를 만든 회사입니다. 2018년에는 매출이 135억이 돌파하였고, 지난해 8월 카카오 자회사로 편입되었습니다.

그 외에도 오투오시스, 혼밥인의 만찬, 트라이큐빅스(자동화 솔루션으로 고객이 고른 제품을 인식하고, 별도의 체크아웃이나 결제 절차없이 자동으로 정산), 더맘마, 소프트자이온(인공지능큐레이션), 어거스트텐, 비스키트(키즈용인공지능 통합 플랫폼)이 있습니다.


딜리셔스는 모바일앱으로 케이터링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회사입니다. 플러스티브이는 loT, 디지털사이지니 관리시장을 혁신하는 이상 감지 및 장애예측 플랫폼을 개발한 회사입니다. 이디연은 블루투스 스피커 등 리빙테크 분야 제품 디자인 및 개발을 한 회사입니다.

그 외에도 푸드노트 서비스, 드론학교, 브로콜릭, 클로디어, 헬로팩토리, 유니드봇, 리테일영(농산물시장 직거래 플랫폼), 블루레어(전동흡입칫솔 개발), 엔지니어스톡(산업용 전자장비 수리/구매 견적 비교 서비스)가 있습니다.


둥글은 Z세대를 위한 현지 정보 공유 SNS ‘Doongle’앱을 개발한 회사입니다. 전세계 현지인들이 올려주는 다양한 현지 정보로 구성된 피드와 번역 기능을 통한 현지인과의 소통이 가능한 것이 특징입니다.

그외에도 꿈꿀통(셰어하우스), 글로랑(맞춤형 어학정보 제공 어플), 팀솔루션(CAD 기술로 현실 공간을 디지털로 구현), 글림미디어(아이돌투표플랫폼), 팀와이어, 더블에스텍, 에이지엣랩스, 신의 직장 등이 있습니다.




0 0